검색
[통신원 모집 통지]|시작페지 설정
최신고위층동향당건설인사임면부패척결국내경제조선족집거지중앙정책사회인물문화교육과학기획멀티미디어조선뉴스 한국뉴스국제뉴스종합보도 리론관점 스포츠 연예관광생활포토
·외교부: 미국측은 리성을 되찾아 남에게 손해를 끼치고 자신에게…  ·13기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제3차 회의 여러부의 법률초안 심의  ·조남기동지 서거  ·인민일보 생일축하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당의 대변자, 인민의 친근한 벗   ·외교부: 일본측의 ‘일대일로’ 건설 동참에 열린 자세 지녀  ·사천 황룡자연보호구 7번째로 야생 참대곰 행적 발견  ·국무원 대만사무판공실: 미국과 대만사이의 관변측 래왕과 접촉 …  ·외교부: 미국 국무장관 14일 중국 방문, 중국에 미조 정상회…  ·비바람 속에서 길을 재촉하며 당, 인민과 동행  ·인민일보 창간 70주년 독자좌담회 소집  ·2018년 전군 대학교 학생모집계획 하달: 학생 3.05만명 …  ·외교부, 조미 정상회담과 관련하여 성명 발표  ·외교부: 조미지도자 회동의 순조로운 진행과 적극적인 성과 취득…  ·공군 “람순-18” 계렬연습 화북 모 기지에서 진행  ·천안문 6월 15일 보수작업 가동, 다음해 4월 말 대외개방 …  ·국산 로보트 상해협력기구 청도정상회의에 등장  ·상해협력기구발전행정에서의 하나의 새로운 리정표  ·‘상해정신’ 발양—상해협력기구 성원국 원수리사회 제18차 회의…  ·과학자들 현재까지 가장 큰 화북표범 종군 발견  ·인민넷과 훅호트시 북경에서 전략적 제휴 협의 체결  ·우리 나라 공식방문 환영식, 개혁 후 처음으로 사용  ·외교부 대변인: 푸틴의 중국 방문은 중로관계에 새로운 동력 주…  ·올해 세계 첫번째 자웅쌍둥이 새끼참대곰 탄생  ·료녕 본계시 한 철광 화약 폭발로 이미 11명 사망  ·열정적이고 세심한 서비스로 상해협력기구 청도정상회의 맞이  ·상해협력기구 청도정상회의 보도쎈터 탐방  ·길림성 고온 황색 조기경보 발포  ·청도: 꽃으로 뒤덮인 섬도시 벗들을 기다려  ·외교부 미국측의 태도 변화에 반응: 매번 신용을 지키지 않는것…  ·외교부: 그 어느 나라도 향항 사무 간섭할 권리 없다   ·2018년 전세계 첫번째 사육 참대곰 쌍둥이 탄생  ·동방백학, 하북 연해 습지에서 둥지 틀고 새끼 길러  ·외교부, 웅안신구 글로벌설명회 개최   ·길림 송원 지진으로 1만여채 가옥 파손  ·서장: 자차현의 야생원숭이락원  ·장가계서 묘기번지점프 상연  ·장가계서 묘기번지점프 상연  ·울긋불긋 꽃들로 장식된 청도, 성회 맞이  ·길림성 송원 리히터 규모 5.7의 지진 발생, 송원시 도심서 …  ·우리 나라, 우주비행사 사막야외생존훈련 성공적으로 조직  ·외교부 대변인, 미국 군함 중국 서사군도 령해 무단진입 관련 …  ·손부릉동지 유체 북경에서 화장  ·외교부: 조선과 미국 정상회담의 순조로운 진행 기대  ·륙군, 신강 코를라시에서 군사훈련 진행  ·중국바다거부기보호련맹 해남 삼아에서 설립  ·북경 날씨 호전, 화창한 날씨 맞이  ·서아프리카 바다소, 주해서 성공적으로 출산  ·중앙문명사무실 등 5개 부문 ‘새 시대 우수청년’ 선진사적 련…  ·백년고성 시대적 내포 해석, 색다른 청도 상해협력기구 정상회담… 

마헌걸전문란


【저자 략력】
마헌걸(马宪杰), 남, 1962년12월 출생, 중공당원, 조선족, 대학본과학력, 료녕성 무순시 신빈현에서 출생, 1982년8월 무순에서 사업에 참가. 현재 료녕성무순제2감옥 선전부 근무, 일급경독(警督)계급.

현재 《료녕조선문보》, 《길림신문》, 《흑룡강신문》 특약기자, 중앙인민방송국 통신원, 흑룡강조선어방송 통신원, 심양시조선족문학회 회원.

선후로 10여차 각 신문보도매체의 우수통신원으로 평선. 1995년 동북3성조선족통련회의서 우수통신원으로 표창, 2006년, 2007년 흑룡강신문사 우수통신원, 2008년10월 료녕조선문보 우수통신원, 2008년5월 료녕성사법청 우수통신원, 2006년, 2007년, 2008년 련속 3년 단위 우수공무원, 2009년2월 료녕성감옥관리국으로부터 3등공 기입. 전국 각지 조선족보도매체와 중문신문에 통신기사 2000여편 발표. 2006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수백편의 기사 발표.

메모남기기

서명:

  

마헌걸전문란       다음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