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지 설정
최신 교육 과학 문화 스포츠 건강 관광 멀티미디어 포토 중국명승 특별추천 【코로나특집】
이달의 칼럼

습근평, 일본 수상 기시다 후미오와중일 국교 정상화 50돐에 상호 축전

리극강, 기시다 후미오와 상호 축전

2022년 09월 30일 10:08

【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29일, 국가주석 습근평과 일본 수상 기시다 후미오가 중일 국교 정상화 50돐에 즈음하여 축전을 주고받았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50년 전의 오늘, 중일 량국의 로세대 지도자들은 대세를 파악하고 높이 서서 멀리 내다보며 중일 국교 정상화를 실현하는 중대한 정치적 결단을 내렸고 량국관계의 참신한 장을 열었다. 50년 이래, 량국 정부와 량국 인민의 공동 노력하에 쌍방은 4개 정치문건과 일련의 중요한 공감대를 형성했고 여러 분야의 교류, 협력이 끊임없이 심화되면서 량국과 량국 인민에게 중요한 복지를 가져다주었고 지역 나아가서는 세계의 평화와 발전을 추진했다.

습근평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나는 중일관계의 발전을 고도로 중시하고 있으며 기시다 후미오 수상과 함께 국교 정상화 50돐을 계기로 조류와 대세에 순응하여 새시대의 요구에 부합되는 중일관계를 구축하는 데 진력할 용의가 있다.

기시다 후미오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50년 전, 일중 량국의 로세대 지도자들은 전략적 사고와 정치적 용기를 가지고 일중관계의 새로운 력사행정을 개척했다. 50년 이래, 일중 량국은 경제, 문화, 인적왕래 등 광범한 분야에서 협력하여 거족적인 발전을 이룩했다. 쌍방이 손잡고 일중관계의 새로운 미래를 개척하는 것은 중요한 의의를 있다. 일본은 중국과 함께 향후 50년에 착안하여 건설적이고 안정적인 일중관계를 구축하고 량국, 지역과 세계 평화, 번영을 공동으로 촉진할 용의가 있다.

같은 날, 국무원 총리 리극강이 기시다 후미오과 축전을 주고받았다. 리극강은 다음과 같이 표했다. 중일 량국은 가까운 이웃이고 문화가 상통하는 지역과 국제사회의 중요한 국가이다. 중국은 일본과 함께 평화, 친선, 공존에 진력하고 량국관계의 정치적 기반을 유지하며 여러 분야의 교류, 협력을 심화하고 모순과 갈등을 잘 통제하며 국교 정상화 50돐을 새로운 출발점으로 중일관계를 건전하고 안정적으로 발전시킬 용의가 있다.

래원: 연변일보(편집: 김홍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