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공산당뉴스>>종합보도>>문화
《중한대문고》출판좌담회 개최
2008년 07월 21일 08:42 【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중한대문고》(중한대역본)출판좌담모임이 18일 오전 백산호텔에서 있었다.

《대중화문고﹙大中华文库﹚》출판사업은 1994년부터 기획하고 착수한 우리 나라 당대 최대규모의 출판사업이다. 원래 계획중인 한영대조본이 105종, 이미 80종이 완성되였다. 그외 프랑스어, 스페인어, 로어, 아랍어 그리고 중국어, 영어, 한국어, 독일어, 일어 등 9개 문자로 번역출판한다. 영어를 제외한 기타 문자는 30종씩 하는데 번역작업이 한창 진행중이다. 연변인민출판사는 2006년 10월 30일 정식으로 《대중화문고》를 출판하는 전국 18개 출판사 행렬에 가담하여 《대중화문고》의 《중한대문고》(중한대역본)출판을 맡았다. 연변인민출판사는 첫시작으로 《로자》, 《문심조룡》, 《수신기》 등 3종 5권의 도서를 출판해 서울국제도서전시회에서 출간식을 가졌는데 좋은 효과를 거두었다. 연변인민출판사는 《맹자》, 《수호전》(전5권), 《유림외사》(전3권)와 《황제내경》(전3권)의 번역을 올해안으로 완성하고 명년에 출판할 타산이다.

원 국가신문출판총서 부서장이며 《대중화문고》 사업위원회 주임인 양목지는 좌담모임에서 《대중화문고》출판의 현상황에 대해 소개하고나서 《대중화문고》의 출판에 대한 주당위와 주정부의 관심에 감사를 드렸다. 그는 연변인민출판사의 《중한대문고》(중한대역본) 출판사업에 대해 충분히 긍정하고 《중한대문고》출판사업을 더 잘해줄것을 주문했다. 주당위 선전부 부부장 채영춘은 중한번역은 연변인민출판사의 강세라면서 《중한대문고》의 출판을 잘하는것은 조선문출판의 정품화를 위하고 나아가 우리 민족의 문화생활을 풍부히 하는 면에서 훌륭한 역할을 놀게 될것이라고 했다(김인선기자).

  래원: 연변일보 (편집: 김홍화)

관련뉴스:
[본문 프린트]  [편집에게 편지쓰기]  [E-mail추천]
메모구역
주의사항:
1. 중화인민공화국 해당 법률, 법규를 준수하고 온라인 도덕을 존중하며 일체 자신의 행위로 야기된 직접적 혹은 간접적 법률책임을 안아야 한다.
2. 인민넷은 필명과 메모를 관리할 모든 권한을 소유한다.
3. 귀하가 인민넷 메모장에 발표한 언론에 대하여 인민넷은 사이트내에서 전재 또는 인용할 권리가 있다.
4. 인민넷의 관리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경우 메모장 관리자나 인민일보사 네트워크쎈터에 반영할수 있다.
메모 남기기:
서명:
     
48시간 인기뉴스
1국가공상행정관리총국 국장…
2《중한대문고》출판좌담회 …
3연변주 국가세금수입 기록…
추천뉴스
·중국 외동자녀 1억명선 돌파
·중국 상반기 경제성장률 1…
·연변청년중 창업자 단 5%…
·한국 조선에 관광객피격 동…
·《중국조선족혁명투쟁사》와 …
·중국 첫 남극내륙 과학고찰…
·중공중앙 국무원 집체림지경…
·"조선족학교서 꿈을 이루었…
·조한 관광객사망 사건 관련…
·모아산숲속에서 리영식기념비…
특집추천
중국공산당 제17차 전국대표대회
과학적발전관을 드팀없이 관철시달하자
사회주의 조화로운 사회를 구축하자
중국혁명을 위하여 중요한 기여를 한 겨레의 불멸의 력사
  ·홍군포병의 창시인 무정
·장정에서의 력사적순간들
·리완빈 장정코스 계속 이어…

E_mail: korea@peopledaily.com.cn

인민일보사 소개 | 인민넷 소개 | 중국공산당뉴스 소개/련락방식 | 사이트맵
저작권은 인민넷 소유이며 서면허가 없이 어떤 목적을 위해서도 사용할수 없습니다.
Copyright © 1997-2006 by www.people.com.c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