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신원 모집 통지]|시작페지 설정
최신고위층동향당건설인사임면부패척결국내경제조선족집거지중앙정책사회인물문화교육과학기획멀티미디어조선뉴스 한국뉴스국제뉴스종합보도 리론관점 스포츠 연예관광생활포토
·세계 각지 려행하며 돈버는 커플 화제  ·지하철에 머리 끼운 녀성과 차가운 세상  ·중국, 인도에 촉구 “달라이 라마 리용한 그릇된 행위 중단”  ·외교부 조선반도형세 관련 질문에 답변: 각측은 자제 유지해야  ·자신이 만든 로봇과 결혼한 AI 전문가  ·향항 회귀 20주년 맞아 백여가지 활동 개최 예정   ·외교부, 조선반도 관련 각측은 서로에 대한 자극을 피해야  ·14개 도시 대기오염 오렌지색 조기경보 발령, 환경보호부 부장…  ·무한시민 사양원으로 변신, 북극곰 위해 방 청소  ·국내 13개 도시가 공기 중오염 주황색경보 발령  ·팽려원, 핀란드 디지인박물관 참관  ·"세월호" 인양팀 상해로 귀환, 여러개 세계 제일 창조   ·외교부 대변인: 인도가 달레를 리용해 중국측 리익 해치는것을 …  ·외교부 일본 교과서와 과목 변화 관련 답변: 잘못된 력사관으로…  ·국제 국내 표준의 일치성 제고   ·중국 하북 웅안신구 설치   ·하남 첨주, "4.3" 자동차사고 관련 행정책임자들 문책과 면…  ·중국 13개 도시, 공기오염 등색조기경보 발령   ·외교부 대변인: 중국, 싼끄뜨-뻬제르부르그 지하철테로사건 강력…  ·외교부, 유럽 정요의 "아프리카는 중국식민지"라는 언론에 대답  ·전조등으로 우는 녀성 비춘 운전자  ·“온라인으로 혁명영웅렬사 추모”  ·청명 휴가통지  ·연변팀 홈경기기간 교통관제를 실시할데 관한 통고  ·연변팀 경기 대비 연길-룡정 려객직행 전용선 운행  ·반려동물들, 유람객들에게 즐거움 선사  ·24개 성 같은 날 공무원시험 진행, 총 모집자수 근 12만명  ·할빈, 철새보호 봄철행동 가동  ·2017 전국 두 회의서 가장 많이 사용된 10대 문화용어  ·영국 2살 꼬마농부 "농사 영재"  ·중국 력대 최대 금광 발견…금 550t  ·"세계서 가장 빠른 경찰차"…두바이 경찰이 보유  ·영국 한 집마당에 4메터 초대형 구두  ·외교부 대변인, 미국련방법원의 "위안부"문제 상징 소녀상에 관…  ·전국인대 상무위원회, 약품관리법 집법검사 가동  ·중국 택배량 세계적으로 40% 비중 차지  ·세계서 가장 뚱뚱한 남성 175kg 감량…원래 몸무게는?  ·연길, 문명한 제사행위 제창... 지전소각 지정장소 공포  ·3층짜리 집 165채 통째로 이사한 마을  ·연길, 청명날 공공뻐스 성묘선로 설치...성묘객 편리 도모  ·삼강원지역, 우리 나라 짐승군락이 제일 풍부한 지역중 하나로   ·료녕 료양조사조 설립해 2012년 "8.4" 홍수재해 허위보고…  ·외교부: 남해 도초에 방어시설 배치여부는 중국 주권범위내의 일…  ·연변, 이번 주(3.27-4.2) 봄비 조금 전반 기온 상승  ·외교부 대변인: 일본은 대만문제에서 “량면파”술법 중단해야  ·외교부 대변인: 일본은 조어도가 중국에 속한다는 사실을 개변할…  ·량진영: 림정월아 최대한 지지해주고 인수인계 잘할것  ·목 마사지 해주는 비단뱀  ·“인간분수” 남성  ·강소 공무용차량 통일 표식 전면 가동 

반부패 TV드라마 "인민의 이름으로" 인기 폭발

2017년 04월 12일 09:30【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반부패 TV드라마 "인민의 이름으로" 인기 폭발

중국 사상 최대 반부패 드라마 대작인 "인민의 이름으로(人民的名义)" 의 인기가 폭발하고 있다.

국내 여러 매체들은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TV 드라마 "인민의 이름으로"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인터넷을 도배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특히 이 드라마는 대담한 정경유착과 파벌형성, 권력투쟁 등을 다루면서 중국사회의 최대 관심사로 부상하고 있다.

"인민의 이름으로"는 지난달 28일 호남(湖南)위성TV를 통해 방영되기 시작한 이후 아이치이(爱奇艺·iQIYI) 등 동영상 사이트에서 시청률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심지어 젊은 누리군들 사이에서도 이 드라마가 인기를 끌면서 일부 누리군들은 "이 드라마를 보지 않으면 다른 사람들과 대화가 안될 정도"라고 소개했다.

정치소설가 주매삼(周梅森)이 대본을 쓴 이 드라마는 검사가 위험을 무릅쓰고 부총리급 관료들의 부정부패를 파헤쳐 심판대에 올린다는 내용이다.
이 드라마는 정경유착과 권력과 녀성의 거래, 폭력배를 동원한 철거, 로동자들의 항거 등 피비린내 나는 진실성과 스토리 전개의 치밀성이 인기의 비결이다.

"인민의 이름으로"는 검찰의 드라마 제작기관인 최고인민검찰원 드라마센터가 주도적으로 제작했으며 중앙군사위 금돈(金盾) 드라마센터도 참여했다.

국가광전총국이 2004년 "부패나 공안을 소재로 한 TV 드라마는 황금시간대에 방송할수 없다"고 규정한 이후 지난 10여년간 부패소재 드라마는 자취를 감췄다.

그러나 지난 2012년 제18차 중국공산당 전국대표대회(18대) 이후 습근평주석이 사상 최대의 반부패 사정 작업에 나서면서 사정이 달라졌다.
중국공산당 중앙규률검사위원회는 광전총국 등 관계 부문에 "문예작품은 민심을 수렴해야 하며 18대 이후 반부패투쟁을 반영해야 한다"고 주문한것이다.

북경공업대학의 호성두(胡星斗)교수는 "이번 정부가 인민들에게 반부패 의식을 심어주고 현대 반부패제도 건립의 기대감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고 진단했다.

래원: 연변일보 (편집: 김홍화)
  [본문 프린트]  [편집에게 편지쓰기]  [E-mail추천]
주의사항:
1. 중화인민공화국 해당 법률, 법규를 준수하고 온라인 도덕을 존중하며 일체 자신의 행위로 야기된 직접적 혹은 간접적 법률책임을 안아야 한다.
2. 인민넷은 필명과 메모를 관리할 모든 권한을 소유한다.
3. 귀하가 인민넷 메모장에 발표한 언론에 대하여 인민넷은 사이트내에서 전재 또는 인용할 권리가 있다.
4. 인민넷의 관리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경우 메모장 관리자나 인민일보사 네트워크쎈터에 반영할수 있다.
메모 남기기:

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