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지 설정
최신 교육 과학 문화 스포츠 건강 관광 멀티미디어 포토 중국명승 특별추천 【코로나특집】
이달의 칼럼

만수르, 10번째 축구단 인수… ‘축구 왕국’ 구축 현실화

2020년 09월 09일 14:58

【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의 명문 클럽 맨체스터 시티의 구단주인 만수르 빈 자에드 알나얀(50살, 아랍추장국련방)이 10번째 축구 구단을 인수했다.

외신은 부호의 상징인 만수르가 소유하고 있는 시티 풋볼그룹(CFG)이 프랑스 프로축구 2부 리그의 ESTAC의 지분의 대부분을 인수했다고 4일 보도했다. CFG는 프랑스의 사업가가 소유한 주식을 인수했다.

그러나 구체적인 지분의 량과 액수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로써 CFG는 10개 국에 10개의 축구 구단을 소유하는 ‘축구 왕국’을 구축하게 되였다.

만수르가 ESTAC 구단을 사실상 소유하게 되면서 구단에 투자가 얼마나 이뤄질지가 관심을 끌고 있다. CFG가 소유하고 있는 구단은 2008년 만수르의 개인 재산을 들여 지분 100%를 인수한 EPL의 명가 맨체스터 시티, 미국 프로축구(MLS)의 뉴욕 시티클럽, 호주 A리그의 멜버른 하트 FC, 일본 J리그의 요코하마,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지로나FC, 우루과이 프로축구 1부리그 몬테비데오시티 트로케, 중국 3부리그 사천구우, 인도 슈퍼리그의 뭄바이 시티FC, 아랍추장국련방(UAE)의 알자지라 등이다.

이 가운데 맨체스터 시티 구단은 선수들에게 최고의 복지 후생을 제공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입단 계약과 동시에 모든 선수들에게 최고급 숙소 1채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신형 승용차를 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구단 사무실에는 법률 자문이 필요할 때를 대비하여 영국 최고의 변호사 30명이 항시 대기하고 있으며 선수들의 스케쥴과 몸 상태에 맞춰 최고의 음식 서비스를 제공하는 최고급 료리사가 고용돼있다. 선수단의 해외 원정 때에는 만수르가 소유하고 있는 항공회사의 전세기가 리용된다.

아랍추장국련방의 부총리로 바클레이스 은행 최대 주주인 만수르의 개인 재산은 200억유로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가문이 갖고 있는 재산은 6000억유로가 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래원: 연변일보(편집: 김홍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