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신원 모집 통지]|시작페지 설정
최신고위층동향당건설인사임면부패척결국내경제조선족집거지중앙정책사회인물문화교육과학기획멀티미디어조선뉴스 한국뉴스국제뉴스종합보도 리론관점 스포츠 연예관광생활포토
·암벽에 이름 남겼던 남성 수세미로 직접 지워  ·고층건물 옥상 란간서 사진 찍는 미녀  ·두 부문, 핵발전소 부지 등 사항과 관련해 대중들의 의견 수렴  ·외교부, 남해문제에서 일본의 독단적 행동은 앞길이 날로 좁아질…  ·천안문광장, 국경 중심 주화단 리프팅작업 시작  ·대만 여러명 현장과 시장 9.2공동인식 인정  ·절강성 태풍 피해 엄중  ·오문 참대곰 쌍둥이 "건건", "강강"이라고 작명  ·동물들, "월병" 먹으며 추석 맞이  ·추석 휴가통지  ·결혼선물상자, 9년만에 뜯어보니...  ·인민넷 조문판 "휘황한 95주년 당사, 당건설 지식경연" 수상…  ·외교부: 조선핵문제의 실질은 조미간 모순이다  ·장가계 천문산에서 벼랑무용쇼 상연  ·불임부부에 찾아온 선물 "다섯쌍둥이"  ·귀여운 강아지들의 다이빙경기  ·결혼식서 신부에 600만원 선물한 "토호" 신랑  ·강서 300살 장목속에서 새 나무 자라나, "나무속의 나무" …  ·길거리 406개 "등불의자" 증설, 시민들 밤생활 환하게 비춰  ·포토: 강남농민이 만들어낸 창의적인 논밭풍경  ·외교부: 푸틴의 남해중재사건 태도표명은 객관적이고 공정한 립장…  ·국경절 17메터 높이 거대형 "꽃바구니" 천안문광장서 재현  ·유자 999개로 사랑 고백한 남성, 결과는?  ·국가림업국: 참대곰은 여전히 멸종위기에 있는 동물, 계속 보호…  ·전국 신문매체, "장정길 다시 걷기" 주제 취재활동 가동  ·10월 27일 연길-대북 항공편 첫 비행  ·"인터넷예약" 자전거 북경거리에 나타나  ·버마의 "목이 긴 녀성들"  ·남방지역 강우과정, 동북 등 지역 다진성 강우 있을듯   ·사진으로 보는 전국 각지 어린이들의 점심밥 메뉴  ·국가림업국, 세계자연보존련맹의 참대곰 멸종위기 등급 강등과 관…  ·항주, 언제 다시 돌아볼수 있을가?  ·금빛가을에 성회 맞아, 가장 인상깊은 항주  ·팽려원, 20개국집단 외국측 대표단 단장 부인들과 함께 "에이…  ·팽려원, 20개국집단 외국측 대표단 단장 부인들과 함께 중국미…  ·G20항주정상회의 "소청하"  ·G20항주정상회의 포토뉴스  ·"고품격"의 G20, 중국백성에게 어떤 기대할만한 "복지"를…  ·20개국집단 지도자 항주정상회의 계속 거행  ·G20 여러가지 "처음", 무엇을 의미하는가  ·아들 심장 이식받은 남성 가슴에 청진기 대고 소리 들어  ·2.4메터 직경 "초대형 월병" 운남 곤명에서 선보여  ·국내외 매체기자 "홍황지력"으로 G20정상회의에 초점 모아  ·동영상: G20항주정상회의 문예공연  ·20개국집단 공상업계 정상회의 페막  ·G20항주정상회의기간, "일대일로" 귀빈들의 핵심단어로  ·오스트랄리아 대형악어, 소 밀렵하려다 경찰에 "체포"  ·20개국집단 공상업계 정상회의 개막  ·항주, 아름다운 중국의 아름다운 견본  ·길림성질병통제중심 전문가 도문에 가서 재난구조, 질병방지 지도 

고층건물 옥상 란간서 사진 찍는 미녀

2016년 09월 21일 16:34【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고층건물 옥상 란간서 사진 찍는 미녀

건물의 옥상, 란간 등 곳에서 위험을 감수하고 사진을 찍는 이들이 한 매체를 통해 소개됐다.

영국 매체 미러의 19일(이하 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로씨야의 모델 겸 사진작가인 안젤라 니콜라우(23세)도 그중 한 사람이다.

안젤라는 고층건물의 옥상 가장자리에 서서 균형을 유지하는데 그치지 않고 아슬아슬한 요가동작까지 선보여 보는 이의 마음을 조마조마하게 만든다.

안젤라의 남자친구 이반 비커스 역시 이같은 모험을 사랑하는 사람 중 한명이다.

이 커플은 지금까지 로씨야, 향항 등 곳에 있는 고층건물을 돌면서 셀카봉을 리용, 수백 개의 사진과 동영상을 찍어 소셜미디어에 공개했다.

각각 인스타그램 팔로워 33만 8000명과 23만명을 보유한 안젤라와 이반은 이렇게 전 세계의 많은 이에게 "스릴"을 전파하는 중이다. 특히 안젤라의 인스타그램 계정 소개란에는 "한계가 없으면 자유로울수 있다"는 문구가 적혀 있어 눈길을 끈다.

하지만 일부 누리군들은 특별한 안전장치가 없이 고층건물에 올라 셀피를 찍는 이 커플에게 우려와 걱정의 목소리를 내고있다.

래원: 중앙인민방송 (편집: 김홍화)
  [본문 프린트]  [편집에게 편지쓰기]  [E-mail추천]
주의사항:
1. 중화인민공화국 해당 법률, 법규를 준수하고 온라인 도덕을 존중하며 일체 자신의 행위로 야기된 직접적 혹은 간접적 법률책임을 안아야 한다.
2. 인민넷은 필명과 메모를 관리할 모든 권한을 소유한다.
3. 귀하가 인민넷 메모장에 발표한 언론에 대하여 인민넷은 사이트내에서 전재 또는 인용할 권리가 있다.
4. 인민넷의 관리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경우 메모장 관리자나 인민일보사 네트워크쎈터에 반영할수 있다.
메모 남기기:

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