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신원 모집 통지]|시작페지 설정
고위층동향당건설인사임면부패척결국내경제조선족집거지중앙정책사회인물문화교육과학기획멀티미디어조선뉴스 한국뉴스국제뉴스종합보도 지식·자료실 리론관점 스포츠 연예관광생활포토
·세상에서 가장 작은 달걀  ·103세 할아버지와 91세 할머니 곧 웨딩마치  ·세계보건기구, 네팔에 긴급의료장비와 자금 원조  ·중국국제긴급구조팀 재해구조사업에 투입  ·중국정부, 네팔에 2000만원 인민페 긴급인도주의물자 지원  ·지진대처재해구조작업 전면 전개  ·운양 룡항 운단랑교 오늘 개방  ·중국국제구조대, 첫번째 생존자 구조  ·네가지 전면-민족부흥을 인도하는 전략적포치  ·세계 가족기업 100강 명단 발표, 중국 대륙 명단에 없어  ·아시아-아프리카회의 페막  ·습근평 "엄하게 당을 다스리다" 론술내용 편집  ·중로 동북아안보협상 상해서 개최  ·딸 등교길 살피려 ‘무인기’ 띄운 아빠  ·양 잡아먹는 젖소 출현  ·한민 지능번역시스템 시험 가동  ·WHO 관계자, 중국민중의 금연전쟁 참여 격려  ·전국정협 격주협상좌담회 소집   ·자동차전시회 신개념 차량 인기  ·외교부: 중국은 일본 국회의원의 야스쿠니신사 참배 견결히 반대  ·제남동물원, 희귀한 들창코원숭이와 흰뺨긴팔원숭이새끼 선보여  ·“주사위 던져” 시의원 뽑아  ·산서 대동 석탄그룹 침수사고 조난자 16명   ·일본 자기부상렬차 시속 600킬로메터 초과, 새 기록 창조  ·코스타리카, 현실판 “악어던디” 상연  ·세계 부자순위 마운 15위  ·전국인대, 식품안전법 수정초안 열의   ·중국 광동자유무역시범구 정식 설립  ·신생아 6명 살해 '살인마' 엄마 종신형  ·이민선 그리스 해역서 침몰, 약 200명 탑승  ·폴란드 어민, 대형 메기 포획, 복부에서 나치스군관 시신 발견  ·중국 하얼빈-한국 양양 항로 통항 회복  ·전자폐기물 매년 200만톤씩 증가,그중 16%만 재활용  ·20개국그룹 재정부장과 중앙은행 행장회의, 글로벌 경제정세 주…  ·장오(사자개), 이제는 애물단지로  ·공무차량개혁 심화에서 “기동용차량”관리 잘해야  ·광동 하원, 번화가에서 43개의 공룡알화석 발견  ·2015상해국제자동차전시회 20일 개막  ·지옥의 문 "깊이 알수 없어"  ·《인민일보》 "금일담"란 투고모집공고  ·외교부 달레라마 환생, 남아프리카 중국교민 점포 피탈 등과 관…  ·포동개발개방의 력사적 새 방위  ·다섯쌍둥이 탄생 1969년 이후 세계최초  ·내몽골 알샤 5.8급 지진 발생, 인원피해 없는것으로 초보적 …  ·국무원 국유자산감독관리위원회, 천만원 자금으로 제3자 초빙해 …  ·공업및정보화부: 올해 "4G건설 가속화" 추진하고 "인터넷속도…  ·북경, 13년만에 최악의 황사 습격  ·중국 할빈-한국 양양 항로 통항 회복  ·외교부, 김정은의 중국인민항일전쟁승리 70돐 기념행사 참석여부…  ·《습근평 국정운영을 론함》 세계발행량 400만권 돌파 

세상에서 가장 작은 달걀

2015년 04월 27일 16:52【글자 크게 복원 작게】【메모】【프린트】【창닫기

세상에서 가장 작은 달걀

집에서 닭 7마리를 키우는 하예스는 최근 여느때와 마찬가지로 달걀이 얼마나 있나 확인하러 닭장에 갔다가 깜짝 놀랐다. 방금 나온 따끈한 달걀 사이로 아주 작은 알 하나가 놓여있었기때문이다.

혹시나 달걀이 깨질가 조심히 들고 집으로 돌아온 하예스는 지름을 재본 결과 1.8cm라는것을 확인했다.

아침식사용으로는 부족하지 않느냐면서 웃은 하예스는 “제 생각에는 세상에서 가장 작은 달걀일것 같아요”라고 말했다. 그는 “크기가 굉장히 작아요”라면서 “여러분들도 이 정도로는 배부르지 않으실 거예요”라고 덧붙였다. 하예스는 아직 어떤 닭이 이토록 작은 달걀을 낳았는지는 모른다.

하예스의 할머니는 “손녀는 처음에 달걀을 쥐고 조심스레 집에 들어왔다”면서 “혹시라도 알을 떨어뜨릴가 안절부절못했다”고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그러면서 “우리도 눈을 믿지 못했다”면서 “다른 달걀과 비교하면 크기가 확연히 차이가 났다”고 말했다.

하예스의 달걀은 기네스북기록을 경신할것이 유력하다. 기존 기네스북에 오른 ‘세상에서 가장 작은 달걀’은 지난 2011년 미국의 한 농장에서 나왔으며 당시 측정한 크기는 2.1cm였다.

래원: 연변일보 (편집: 장민영)
  [본문 프린트]  [편집에게 편지쓰기]  [E-mail추천]
주의사항:
1. 중화인민공화국 해당 법률, 법규를 준수하고 온라인 도덕을 존중하며 일체 자신의 행위로 야기된 직접적 혹은 간접적 법률책임을 안아야 한다.
2. 인민넷은 필명과 메모를 관리할 모든 권한을 소유한다.
3. 귀하가 인민넷 메모장에 발표한 언론에 대하여 인민넷은 사이트내에서 전재 또는 인용할 권리가 있다.
4. 인민넷의 관리에 대하여 이의가 있을 경우 메모장 관리자나 인민일보사 네트워크쎈터에 반영할수 있다.
메모 남기기:

서명: